C#

C#

공부하기 어려운 언어는 아닙니다. 특히 자바를 공부했던 분들이라면 더더욱 어렵지 않습니다. 객체 지향 언어들은 거의 공통적인 특성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공통적인 부분만 한 가지 언어로 익혀두고, 다른 언어를 배울 때는 그 차이를 매워가는 형식으로 알아두면 되기 때문입니다. 문법의 쓰임새는 그냥 보고 따라하기 나름입니다.

근데 C#은 왠지 좀 다른 세계의 이야기를 하는 거 같은 책들이 많습니다. MS에서 만들어서 윈도우에서만 쓰이니깐요? 그런 것도 있지만.. C#이 객체 지향 프로그래밍을 위한 언어인 것 뿐만 아니라 닷넷(.net)에 대해서도 좀 더 잘 알아둬야 한다는 점이 있습니다. 이 점이 유명하게 작용하면서도 타 플랫폼 개발자들이 요즘 윈도우 프로그래밍을 할 때 어렵게 느끼는 점입니다.

MS는 윈도우의 환경을 점차 통합해 가는 시기를 계속 거쳐왔습니다. 그리고 그 중심에 있는 것이 바로 닷넷 프레임워크(.net Framework)입니다. 닷넷 프레임워크는 클라이언트용 윈도우 뿐만 아니라 윈도우 서버 및 클라우드(애저 서비스), XBox와 Windows Phone에까지 적용될 정도로 수많은 MS 플랫폼에 적용됩니다. 그만큼 사용 범위도 넓기 때문에 요즘의 윈도우 프로그래밍을 위해선 알아둬야 합니다.

저도 다시 쓰면서 복습해야 하니 천천히 보죠. ㅇㅅㅇ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