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북 프로 레티나 SSD 교체

지금 쓰고 있는 맥북 프로 레티나는 어떤 계기로 인해서 금방 구했던 녀석이다. 그래서 사실 SSD 용량이 120GB다. 사실 쓰는데 있어서는 큰 문제는 없다만.. 개발툴을 이것저것 깔고 하다보면 은근히 용량 딸리는 것이 있어서 어쩔 수 없다. 그래서 자료만 따로 저장하기 위해 SD카드 슬롯에 꼽는 Jetdrive Lite도 꼽아서 쓰곤 했지만 역시 SSD를 직접 업그레이드하는 것이 제일 빠른 길이었다.

SSD 업그레이드는 SSD만 제대로 구해서 교체만 하면 된다만 사실 맥북용 SSD는 구하기 힘들다. 이전에 쓰던 맥북 에어도 기본 용량으로 사서 용량이 64G밖에 안되는지라 OWC에서 나왔던 SSD를 구매했었다. 근데 그건 좀 치명적인 문제가 있어서 제대로 쓰질 못했다. SSD가 양면으로 되어 있어서 설치하고나면 보드에 있던 램 칩하고 부딧혔다. 몇번이고 시도했는데 잘 안되어서 그냥 그대로 64G로 놔두고 썼었다만….

지금 쓰는 맥북 프로 레티나 버전의 경우에는 트랜샌드가 아예 대놓고 만들어서 내놓은 제품이 있다. 그걸 통해 업그레이드를 진행하는 것이다. 업그레이드 하는 것도 전에 보드에 겹쳐져서 붙이는 타입이 아니라 아예 SSD 전용 공간을 빼주고 있는지라 업그레이드가 쉬운 것도 있고.. (요즘은 또 안그렇게 만들지. 아니면 아예 온 보드로 되어서 나오거나..)

20151007_140612258_iOS

이게 그 SSD다. 용량은 480G. 960G 짜리도 있었지만 그거까지 아니어도 할 수 있을 거 같기도 하고… 그거 살 돈이면 다른 걸 하겠다는 생각이 더 들어서 말이지….ㅡㅅㅡ

20151007_140626176_iOS

이건 맥북에서 떼어낸 SSD를 외장하드처럼 쓸 수 있게 해주는 케이스다. 안에 컨트롤러도 들어있다. ㅇㅅㅇ

20151007_140645832_iOS

그리고 분리를 위한 드라이버들과 파우치, USB케이블 및 나사 등등.. 있을 껀 다 있다. 그래서 이것만 있으면 업그레이드가 다 된다.

20151007_141036698_iOS

일단 나사를 풀어주는데…. 맥북 나사 사이즈가 통풍구쪽하고 나머지쪽하고 길이가 다른 걸 모르는 사람은 없겠….지?

20151007_141315718_iOS

리뷰 사이트들 같은 곳에서 지겹게 본 맥북 분해모습…. 가운데 보면 트랙패드 있는 위치에 있는 저게 SSD다.

20151007_141319219_iOS

바로 이거. ㅇㅅㅇ

20151007_141340161_iOS

까서 살짝 들어보면 이렇게 SSD가 안에 있다. 이걸 나사 풀어서 분해하면 된다.

20151007_141500177_iOS

진짜 맘에 들었던 것이.. 이번에 교체하는 SSD 칩이 마이크론에서 만든 거라는 게 제일 맘에 든다. ㅇㅅㅇ/ 지금 갠적으로 집이던 서버던 어디던 여기저기서 쓰는 모든 SSD가 전부 마이크론이다. 작게는 120GB짜리부터 시작해서 기본 쓰는 용량은 죄다 1TB인데.. 학교에서 사준 거에는 삼성이 들어있지만.. 초기에 스트레스 엄청 받았지. 유틸리티로 업데이트 엄청 하기 전까지는…

뭐, 잡소리는 여기까지 하고.

20151007_141940805_iOS

빼낸 SSD는 일단 위장하드로 옮겨 설치하기 위해 컨트롤러 꼽고..

20151007_142006986_iOS

20151007_142143423_iOS

꼽아서 저렇게 조립하면 끝~ ㅇㅅㅇ/

20151007_142255283_iOS

적당한 외장하드가 하나 생겼다. ㅇㅅㅇ/ 그리고 나서 SSD 꼽고 다시 원래대로 조립해 준 다음에 리커버리 모드로 들어가자. 어차피 하드 없어서 제대로 읽히지도 않으니 당연히 네트워크 부트겠지.

20151007_143243728_iOS

디스크 유틸리티로 SSD 교체한 게 제대로 인식되는지 확인하고…

20151007_143312203_iOS

파티션 설정해 준 다음에…

20151007_143326161_iOS

복구 시작하면 된다.

마운틴 라이온부터 복구되던데… 그냥 설치한 다음에 업데이트 하면 되니 별 신경 안쓰고 설치하련다… 그 외에도 설치해야 할 게 한두개가 아닌데 말이지…ㅡㅅㅡ

이렇게 해서 SSD 용량도 업글했겠다… 앞으로 한참 쓸 수 있겠지. ㅡㅂㅡ 용량만 어느정도 받쳐주기만 해도 한참을 쓸 수 있는 놋북이니 이정도만 해도 엄청 만족중이다. ;ㅅ;

p.s. 근데 이렇게 해도 칸코레 돌리는 데에는 용량이 그렇게 많이 필요가 없다. (당연하잖아, 웹게임인데..)

“맥북 프로 레티나 SSD 교체”의 8개의 생각

    1. 제가 사용한 SSD는 트랜샌드에서 만든 맥 전용 SSD입니다.
      트랜샌드 공식 판매점으로 되어있는 곳에서 온라인으로 구매하시면 됩니다.
      그 전에 트랜샌드 홈페이지에서 SSD 규격하고 지원 모델을 확인하셔서 구매하시면 됩니다.
      Apple 솔루션이라고 아예 애플 관련 제품은 따로 취급하니 금방 확인하실 수 있을껍니다. ㅇㅂㅇ

    1. 예. 됩니다.
      제 글에서 보셨겠지만, 이전 제품들 중에서는 서드파티 회사에서 업그레이드 킷을 만들어서 팔았습니다. OWC 같은 회사는 맥북 에어용 SSD도 만들어서 업그레이드 가능하도록 드라이버까지 주고 했죠. 이번에 쓴 트랜샌드의 모델 또한 트랜샌드 홈페이지에 보시면 애플 솔루션이라고 해서 별도로 애플 전용 디바이스로 나와있고, 가능한 모델에 대해서도 알려줍니다. 즉, 되는 모델이 있고 안되는 모델이 있으니 반드시 확인하셔야 합니다. ㅇㅂㅇ

  1. 와~ 이런 고급진 정보가 있었다니 너무 감사합니다. ^^* 제 맥북프로 레티나 13인치는 2015년 모델인데요. 이것도 자가 하드 교체가 가능한거 맞는건지요?

  2. 저 궁금한거 있어요. ㅠ ㅠ 저기 디스크 유틸리티에서 TS하드가 안나오면 인식이 안되는 건가요?
    지금 저기까지 따라갔는데, 웬일인지 저기 mac os base system만 나오고 새로 꽂은 하드가 안보여서요.
    그냥 교체만 해도 디스크유틸리티에서는 저렇게 잡혀야 하는것 맞죠? 제가 넘 급해서 구글링 하다 이 글 찾고 댓글 남깁니다.

    1. 답변이 많이 늦었군요. 네 인식 안된 겁니다. 디스크 유틸리티는 정상적인 맥북 환경에서도 동작하는 유틸리티인데, 외장하드 같은 것들도 제대로 인식 안되는 외장하드들도 디스크 유틸리티에 잘 나오지 않거나 나오면 무슨 문제 있는지 보여줍니다. 거기서 인식 안된거면 사용하는 데 문제가 있는 상황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