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h! 반면교사] 06. 상용 프로그램에다가 DropCreateDatabaseAlways를…? 제정신이냐?

데이터베이스 이용은 프로그램 개발에 있어서 엄청나게 중요한 항목이다. 그래서 이를 잘 이용하기 위한 여러 기술들도 발전하고 있다. 특히나 여러모로 데이터베이스를 연결해주는 프레임워크들이 많이 나오고 있고, 그리고 이걸 프로그래밍 언어 레벨에서 쉽게 이용하도록 해주는 녀석들도 많이 있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기본직언 데이터베이스 내용을 몰라도 되는 건 아니다. 그 원리는 바닥에 다 깔려있다. 어느 정도의 사용 규칙에 대해서도 기본적으로 싹 다 깔려있고, 프레임워크는 그걸 대신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해주는 것들일 뿐…

그래서 이 양반의 DropCreateDatabaseAlways 를 당당하게 쓴 것을 용서할 수 없었다. 이건 Entity Framework에서 이용하는 녀석인데, 데이터베이스를 가장 처음에 이용할 때, 데이터베이스를 “항상 새로 생성하는” 녀석이다. 그것도 “상용 프로그램 개발”하는 코드에다가 당당하게 박아놨다.

당연히 데이터베이스가 없을 경우에 생성하는 녀석이 있다. 근데도 불구하고 이걸 썼다는 건…. 대체 뭐지…?!

다행히도 설치된 곳이 몇몇 특정한 곳에서 제발 달라고 해서 테스트 데이터정보 공유 겸 싸게 넘긴 한두곳뿐이었으니 다행이었지….

생성하고 나면 다시 접근 안하도록 null을 미친 듯이 남발해놨다만….

null을 남발하는 것에 대해서는 다음 글에 적겠다. 이것도 미친듯이 열받지만….

난 이것만 봐도 솔직히 이건 그냥 데이터베이스와 프로그램의 상관 관계를 아예 모른다고 생각하는 게 맞는 거 같다.

이건 이 자체만으로도 큰 거라서 그냥 글을 짧게 적었다.

개발자와 체력낭비

개발자와 건강 시리즈 참 오랜만에 쓰네요….

개발자들 중에서도 야근 엄청하고 에너지 드링크로 미래의 체력을 다 끌어오고 그렇게 개발하시는 분들 꽤 있을 겁니다. 당장 저도 지금 그렇고요…

그러다 보면 뭐 당연하게도 체력따윈 없습니다. 수면? 먹는거임? 이러고 살면 진짜 체력 날라가죠….

이 짓…. 오래하지 마세요. 죽는 병 걸릴 겁니다. (제가 걸렸어요.)

좀 짧은 글인데 일단 제가 요즘 걸린 병 좀 정리하고 건강하게 사는 방법에 대해서 생각해 본 걸 하나 하나 좀 정리해볼께요.

메이커 미디어랑 관계 없이 많은 메이커들은 활동은 할 것이다. 단 이전처럼 활발하게 활동하느냐는 물음표….? (앞으로의 예상치 못하는 변수?)

이 글도 또한 제 개인적인 생각의 글입니다. 의견 있으면 한 의견에 대한 의견 적어주시는 것으로 알겠습니다.(꾸벅)

이전 글에서도 마지막 한 줄이 내 생각의 결론이다. 잘 모르겠다.

이건 뭐… 쓸데없는 소리 싸질러 놓고는 모르겠다냐 싶겠지만… 모르겠다라고 하는 덴 좀 이유가 있다.

오히려 내쪽에서 좀 물어보고 싶은 것이 있다. 메이커 활동 관련해서 메이커 관계자들의 어떤 활동 내역들이 자주 업데이트 되는 걸 요 근래에 뭐 본 적 있는가? 아마추어던 해당 기관의 관계자던 어떤 형태로든 메이커 활동을 하는 사람들이건 간에 말이다.

어딘가에서 다들 활동은 했다. 근데 그게 이런 거 어떠냐는 듯이 자랑하고 하던 공간이 메이커 페어 이외에 여러 곳 있더냐? 라고 하면….

간간히 그런 것들이 잘 올라오고 하던 몇몇 대형 포럼들 제외하곤 난 솔직히 모르겠다. 그런 게 모여서 나오던 미디어가 메이커 잡지다. 그리고 그런 거 주로 올리고 물어보고 하던 기존의 큰 글로벌한 커뮤니티들은 여전히 그들만의 활동 하고…. 그거 외엔?

특히 한국 커뮤니티들은 이번에 메이커 잡지 폐간하고 메이커 페어 못할지도 모른다는 소리에 메이커 문화가 망하냐 마냐 하면서 이번에 좀 확확 떠드는 거 외에는 그냥 어디서 뉴스 퍼다오는 거 외에는 별로 본 적 없는 듯한 곳들 많았다. 그래서 나도 소식을 모르는 게 많았고, 그냥 그러려니 하다가 싹 잊혀지고 하더라. 특히 대학에서 좀 관심 갖고 활동한다는 학회나 동아리들에서도 그런 분위기들 있었다.

그거 외에? 어디서 아두이노 교육합니다. 메이커 교육합니다 그정도?

그러고는 이번에 막 떠들면서 안망한다. 망할 거 같냐? 그래도 할 사람들은 한다 이러면서 막 떠드는데…

활동이야 하던 분들은 합니다. 재미들린 분들이 그런 거 안할까요? 합니다. 하죠.

근데 그게 활발하게 활동하고 어디서 좀 봐달라 하고 할 공간이 많이 없어진다거나 조용하거나 하면… 아마 힘들껍니다. 그냥 어디에 개발자 스터디 조금씩 하고 하는 그런 식으로 조금씩은 하겠죠.

근데 크게 크게 모일 공간이 불안정하다는 건 어딘가 모를 불안감을 보여주는데, 지금 상황이 딱 그런 상황 같습니다.

그래도 메이커 문화는 많은 걸 남기고 간 문화인지라… 어떤 형태로든 문화는 계속 갈 겁니다. 가끔 유명한 메이커 작품이 나오면 커뮤니티에서도 많이 보여지고 하겠죠.

대신에 이걸 빌미삼아서 뭐 좀 해보자 하는 큰 계획은 많이 바뀔지도요… 음…

….오늘은 진짜 글 안써지네….

메이커 미디어의 발행 중단… 갠적인 생각으로는 이미 예견된 일이었을수도 있다.

일단 글 시작할 때 부터 말하겠습니다만 이 글은 제 개인적인 생각이 엄청 들어간 글입니다. 그러니 이 내용에 대한 댓글은 제 글에 대한 하나의 의견으로 받아들이겠습니다. (요즘 사적인 글에도 시비를 엄청 털려서…)

이건 뭐…..

….그 유명한 메이커지가 발행을 중단했죠. 사유는 지불 불능이라고 하네요. 돈이 없었나봅니다. 이 사태가 지속되면 메이커 페어도 아마 안할지도요. (이건 저 미디어지 말고도 엄청나게 돈이 들어가는 거라…)

http://www.maker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532&fbclid=IwAR0KolW_mbMazeHb1w3wHoTOOUzd1XgSK0jDctD_v-g3l_giIPBja5drcYI
게다가 보시면 아시겠지만… 메이커 미디어도 파산했습니다. 직원들도 전부 해고했습니다.

근데 이건 어느 정도의 예견된 일이라는 것이 제 개인적인 생각입니다. 일단 무료와 아마추어들을 상대로 하는 장사였습니다. 그러다 보면 들어가 있는 컨텐츠의 한계가 명확합니다. 무료와 공유로 퍼졌지만 그것을 통해 얻을 수 있는 정보와 지식량의 한계 + 아마추어 대상으로 하는 것에 대한 접근성의 한계가 합쳐져서 그렇게 된 거라고 봅니다. 그리고 이 무료를 나중에 갑자기 유료로 바꾸고 했으면 아마 더더욱 크게 망했을 겁니다. 메이커 문화 자체도 망했을지도요.

실제로도 읽어보면 내용의 깊이는 별로 없습니다. 임베디드 제대로 하시는 분들은 그냥 이런 게 있구나 하고 이용만 하는 수준이고…(재미는 있으니깐요.) 메이커 프로젝트로 장사하시는 분들이 주로 레퍼런스로 가져다가 자기들 부품 파는 것에 집중하고 있는 것이 현실입니다. 또 있다면 이걸 기반으로 메이커 강의하시는 분들이 있겠군요. 게다가 유튜브나 블로그, 관련 사이트에 공유된 내용도 너무 많아서….

거기에 메이커 활동하시는 분들 특유의 사고? 생각? 사상? 그런 것들이 있습니다. 수익을 내는 걸 싫어하고 하는 그런 이야기가 퍼져있는데 그런 것보단 사업을 위해서라는 이유만으로 좀 사기적으로 기술 부풀리기를 하고 하는 그런 것들을 싫어하십니다. 이건 좀 근본적인 창시자들 자신들의 마인드가 좀 들어있는데….

그러다보니 돈 좀 오가는 곳에서는 당연하다는 듯이 열정페이가 들어갑니다. 아마추어 지식 공유 수준이니 돈을 왜 거래하냐 수준인 거죠. 특히 교육쪽… 한국에 있을 때 진짜 더럽게 하시는 분들 몇 분 봤습니다. 물론 깨끗하게 하시는 분들도 많지만 다들 수익성 관련된 부분에서는 여러모로 골아파 하시는 듯 했습니다. 점점 활동도 뜸해지는 곳들도 많았고요….

이런 일련의 내용들을 봤을 때 어느 정도 무너지는 거 아닌가 싶을 때가 있었는데 이런 이야기가 오고 가네요…..

그래도 이번 메이커 페어 도쿄는 예정대로 열린다고는 하는데….

상징적인 것이 무너지면 관련된 내용들 싹 무너지는 건 순식간인데…

어떻게 될지 궁금하군요.